환경


  • macOS Catalina v10.15
  • Unity 2019.2.10f1
  • Github Desktop
  • Rider 2019.2
  • UniRx v7.1.0

원문 : https://qiita.com/toRisouP/items/2a1d4185d7f54e0cca24

이 포스팅은 원문을 단순히 구글 번역을 하여 정리한 내용입니다. 일본어를 잘하시는 분은 원문을 보시는게 더 좋으실 것 같습니다.

자기 소개

  • 이름: とりすぷ( @toRisouP )
  • 취미로 Unity를 이용해 게임 개발을 하고 있습니다.

지금 만들고 있는 게임

아이템을 자기 진영에 넣으면 점수가 나는 게임 입니다.

이번 내용

  • ハクレイフリーマーケット 개발을 통해 얻은 지식과 노하우를 정리합니다.
  • 1인 개발에서 얻은 지식이므로, 팀 개발에 그대로 적용 할 수 없을지도 모릅니다
    • 프로그래머 관점에서의 내용 입니다.
  • 생각나는대로 썻기 때문에 내용에 맥락은 없습니다.
    • 궁금하신 부분만 발췌해서 읽으세요.

정리 목록

크게 2가지가 있습니다.

  • 추천 에셋 서비스 편
  • 프로그래밍 편

추천 에셋 서비스 편

추천 에셋 서비스

  • 어떤 기능이 필요하게 되었을 때 이용한 에셋이나 서비스를 소개 합니다.

1. 네트워크를 만들고 싶다

사용한 것 : Phton Cloud

Photon

  • 일본에서는 GMO 인터넷에서 제공하는 네트워크 엔진
  • 서버 클라이언트 형태의 네트워크를 만들 수 있게 된다
  • 그 중에서도 “Photon Cloud”는 서버를 클라우드로 제공 해준다.
    • Unity 용 SDK도 공개되어 있다 (PUN)
    • 20명 동시 연결까지는 무료

공식 사이트

Unity + Photon Cloud에서 할 수 있는 일

  • 방을 만들고 참가자를 모집한다.
  • Transform, Animator등 다른 임의의 정보를 네트워크를 통해 동기화 할 수 있다.
  • 네트워크를 통해 메서드를 호출 해 실행할 수 있다.

네트워크 통신에 필요한 것은 대략 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그러나 네트워크를 쉽게 만들 수 있다고는 말하지 않았다!

네트워크 개발의 어려움

  • 생각해야 될 상태가 늘어난다
    • 같은 객체가 “로컬”과 “네트워크 너머 상대방의 세계(리모트)” 양쪽에 동시에 존재한다.
    • 로컬 및 원격 세계의 상태를 고려하여 객체를 조작하지 않으면 안된다
  • 간단한 것도 비동기 처리 해야 된다
    • 단지 “떨어진 아이템을 줍는다”라는 처리만으로도 매우 귀찮아진다.
    • 참고: 아이템 복사 방지
  • 디버깅이 매우 어렵다
    • 통신시의 미묘한 시기에 발생하는 버그 라든지 재현이 어렵다.
  • 통신 상대가 없으면 디버깅 및 레벨 디자인을 할 수 없다.
    • 동작 확인을 위해 여러 플레이어 필요
    • 실시간으로 사람을 모을 수 밖에 없다.

게임 개발 초보자에게는 네트워크 개발은 추천 할 수 없다

  • Photon이 지원해주는 것은 어디 까지나 통신의 낮은 레이어 부분 만 지원해주고, 응용프로그램은 결국 자신이 구현해야 한다.
  • 오프라인 게임에 비해 네트워크 개발은 구현하지 않으면 안되는 것이 몇 배는 있다
  • 어느정도 개발 경험을 쌓고 프로그래밍에 자신감이 붙은 사람이 아니면 손을 대는 것은 위험하다고 생각한다.

2. 사용자 관리가 하고 싶다

사용한 것: 니프티 클라우드 mobile backend (NCMB)

NCMB

  • 니프트에서 제공하는 mBaaS 서비스
    • (mBaaS : Mobile Backend as a Service)
  • 회원 가입 기능, 데이터 저장, 푸시 알림 등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 200만 API/월 요청까지라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공식 사이트

[역주]

비슷한 서비스로 PlayFab 이나 Firebase도 제공하고 있다.

한국에서는 이 2개의 서비스로 시작하는게 더 나을 것 같다.

NCMB에서 사용자 관리

  • NCMB를 사용하면 간단하게 게임에 회원 가입 및 로그인 기능을 구현할 수 있다.
  • 이메일 주소 인증에도 대응 된다.
  • 자기 부담으로 계정 관리 서버를 만들지 않아서 정말 고맙다.

3. 제품 정품 인증 기능을 원한다.

사용한 것 : 없다

왜?

  • 일련 번호를 가진 사람만 즐길 수 있는 기능을 원한다.
    • 실제 구입한 사람만 즐길 수 있게 하고 싶다
  • 시리얼 정품 인증을 제공 해주는것은 좋은 느낌의 서비스는 존재하지 않는다.

결국 어떻게 했는지?

  • 자기 부담으로 인증 서버를 만들 수 밖에 없었다.
    • Ruby on Rails로 빠르게 Web 서비스를 만들 수 잇어서 좋았다.
  • 자기 부담 서버와 NCMB를 연계시켜 구입자, 미 구매자 관리를 했따.

자세한 내용은 Unity와 NCMB에서 사용자 관리를 구현 해본 이야기를 참조

4. NPC 상대를 만들고 싶다

사용한 것

Behaviour Designer

Behaviour Designer

  • BehaviourTree를 GUI에서 만들 수 있는 에셋
  • NPC의 행동을 최소 단위로 분할하고 그들을 결합하여 사람 같이 움직이게 할 수 있다.
  • 상태 머신을 짜는 것에 비해 매우 알기 쉽게 NPC를 만들 수 있으므로 추천한다.

완성된 실제 Tree

  • 만드는데 걸린 시간은 15 시간 정도
  • 70% 정도는 자작 Task 이다.

실제로 만든 NPPC의 동영상

https://www.youtube.com/watch?v=nLsR3nrmppQ

5. 게임 패드의 관리를 하고 싶다.

사용한 것

Rewired

Rewired

  • 게임 패드의 관리에 특화된 에셋
  • 게임 패드의 자동 검출및 자동 할당을 동적으로 해준다.
  • 게임패드의 형태에 따라 적절하게 변경해준다.
  • 방대한 종류의 게임 패드가 처음부터 등록되어 있다.
    • 일단 수중에 있던 게임 패드는 대략 대응 된다.

[역주]

Unity에서 새로 발표한 new Input System이 기능을 대체할 수 있을지 확인해봐야 될 것 같다.

6. 물리 기반 CharacterController을 원한다.

사용한 것

Easy Character Movement

Easy character Movement

  • 물리 연산과 상호 간섭하면서 작동하는 캐릭터를 쉽게 만들 수 있는 에셋
  • CharacterController과 같은 인터페이스에서 RigidBody를 취급 할 수 있다.
    • Move() 메서드로 이동하면서 AppleForce()로 날려 버린다 같은 것을 할 수 있다.
    • 움직이는 바닥의 영향을 받게 하고 싶다.

7. 개체를 눈에 띄게 하고 싶다

사용한 것

Highlighting System

Highlighting System

  • 스크립트를 연결하면 GameObject에 윤곽선을 달 수 있다.
    • 특별한 쉐이더를 사용하지 않고 스크립트만으로 가능하다.
  • 점멸 기능과 벽을 투명하게 그리는 기능도 있다.
  • 플레이어에 윤곽을 붙여두면 시인성이 향상되므로 추천 한다.

추천 자산 서비스 편 완료

프로그래밍 편

프로그래밍 편

  • Unity에서 프로그램을 해오면서 발생한 문제와 그 해결책을 소개 한다.
  1. 형 안전이 아닌 곳에서 죽는 문제
  2. 매니저 싱글톤의 배치 문제
  3. GOD 클래스가 있는 문제
  4. 컴포넌트간의 연계 방법
  5. View와 Model의 연계

1. 타입 안전이 아닌 곳에서 죽는 문제

“시작은 하는데 왠지 동작이 이상하다. 움직이지 않는다.”

“컴파일 에러는 안났지만, 움직일때 에러가 난다”

타입 안전은?

  • 프로그램 작성을 잘못 했을 때 제대로 컴파일 오류가 발생한 상태
    • “타입”에 의해 프로그램의 정당성이 담보된 상태의 수
    • 타입 안전성이 없는 경우, 어딘가 기술을 잘못해도 인간이 그 실수를 알아차릴 방법이 없다.
    • 버그가 발생했을 때, 수상한 곳을 중단점으로 코드를 체크하게 된다.

Unity에서 타입 안전이 아닌 기능

  • SendMessage
  • Tag
  • Scene 전환
  • Invoke
  • Animator 플래그 지정

대부분 문자열 기반으로 처리를 하고 있는 곳

예: 태그

public void OnCollisionEnter(Collision collision)
{
    // Enemy의 철자가 틀렸지만 컴파일 에러는 되지 않는다!
    if (collision.gameObject.tag == "Eneny")
    {
        // 처리 부분
    }
}

예: Animator 애니메이션 플래그

// IsRunning을 철자가 틀렸지만, 컴파일 에러는 되지 않는다!
animator.SetBool("IsRuning", true);

대책

문자열 기반의 처리를 없앤다

타입 안전하게 쓰는 방법

  • 문자열을 사용하여 동작을 제어하고 있는 것이 악의 근원이다.
  • 문자열을 사용 장소를 제한하고 가능한 “타입”의 형태 모양으로 변경하면 된다.
    • enum을 사용 하든지, 인터페이스를 사용 하든지, 프로퍼티로 감싸던지

예 1

  • Tag 비교에 enum을 사용
enum EntityType
{
    Player,
    Enemy,
    Boss
}

public void OnCollisionEnter(Collision collision)
{
    // enum의 ToString은 느리지만..
    if (collision.gameObject.tag == EntityType.Enemy.ToString())
    {

    }
}

예 2

  • 원래 Tag를 사용하지 않고 타입으로 비교
    public void OnCollisionEnter(Collision collision)
    {
      // IEnemy 인터페이스를 구현 한 컴포넌트를 가지고 있는지 알아
      var enemyComponent = collision.gameObject.GetComponent<IEnemy>();
      if (enemyComponent != null)
      {
          // 처리
      }
    }
    

예 3

  • 애니메이션 플래그를 프로퍼티로 감싼다.
Animator animator;

/// <summary>
/// 이동 애니메이션 플래그
/// </summary>
private bool IsRunning
{
    // "IsRunning"라는 문자열이 등장하는 것은 이곳이 유일하다.
    // (여기 만 오탈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 해두면 된다)
    set { animator.SetBool("IsRunning", value); }
}

void Start()
{
    animator = GetComponent<Animator>();

    // bool을 대입하는 것만으로 사용할 수 있다.
    IsRunning = true;
}

“타입 안전이 아닌 곳에서 죽는 문제” 요약

  • int 형과 string 타입을 사용하여 조건 판전을 실시하고 있는 곳은 실수가 발생하기 쉽다.
  • 인터페이스를 만들거나, enum을 사용하거나, 프로퍼티로 감싸던지 어쨌든 원시적인 형태가 노출되지 않도록 유의하면 된다.

2. 매니저 싱글톤의 배치 문제

“Editor 상에서 씬을 지정해서 실행하면 에러가 발생한다.”

“같은 게임 오브젝트가 2개가 존재한다”

매니저 싱글톤

  • 씬을 횡당하여 리소스 등을 계속 관리하는 싱글톤
    • 장면 전환시 전환 애니메이션 관리
    • 사운드 관리
    • 게임의 설정 항목 관리
  • 항상 1개 이며, 게임의 실행 중에 존재하지 않으면 게임이 올바르게 동작하지 않는다.

매니저 싱글톤은 어떻게 초기화 하나?

  • 씬에 Prefab화한 싱글톤을 배치하는 것 만으로 괜찮지 않나?
    • DontDestroyOnLoad로 지정하고 한 번 배치하면 사라지지 않도록 한다.

안됩니다.

씬에 처음부터 싱글톤을 놓아 두면 안되는 이유

  • 싱글톤을 배치하고 있지 않는 씬에서 게임을 실행하면 싱글톤이 존재하지 않으면 죽는다.
    • Editor에서 디버깅 중에 발생한다.
    • 전체 씬에 싱글톤을 배치하는 것 같은 것은 하고 싶지 않다.
  • 싱글톤이 존재하는 씬을 방문할때마다 하나씩 생성되어 증식된다.
    • 다중 생성되면 지우는 것도 근본적인 해결책이 되지 않는다.

대책

“필요한 타이밍에서 처음으로 싱글톤을 동적으로 생성하면 된다”

필요할때

  • 이미 싱글톤이 존재한다면 그것을 사용한다.
  • 없다면 새로 생성 한다.

이것만으로 해결 할 수 있다 (즉 단순한 지연 초기화)

구현 예

using UnityEngine;

/// <summary>
/// 씬 전환을 실시하는 클래스
/// </summary>
public static class SceneLoader
{
    /// <summary>
    /// 매니저 싱글톤의  Prefab 경로
    /// </summary>
    private static readonly string managerPrefabPath = "Managers/TransitionManager";

    /// <summary>
    /// 싱글턴 전환 애니메이션 제어 구성 요소
    /// </summary>
    private static TransitionManager _transitionManager;

    /// <summary>
    /// 이미 싱글 톤이 존재한다면 그것을 돌려주고, 없는 경우 만든다.
    /// </summary>
    private static TransitionManager TransitionManager
    {
        get
        {
            if (_transitionManager != null) return _transitionManager;
            if (TransitionManager.Instance == null)
            {
                var resource = Resources.Load(managerPrefabPath);
                Object.Instantiate(resource);
            }
            _transitionManager = TransitionManager.Instance;
            return _transitionManager;
        }
    }

    /// <summary>
    /// 씬 전환을 시작
    /// </summary>
    /// <param name="scene"> 다음 씬 </param>
    public static void LoadScene(GameScenes scene)
    {
        TransitionManager.StartTransaction(scene);
    }
}

static 클래스에 매니저 싱글톤의 존재 확인을 끼워 없으면 생성시킨다.

구현 예

SceneLoader.LoadScene(GameScenes.Title);

호출자는 싱글톤을 의식하지 않고 static 클래스에 구현된 메소드를 실행 한다.

매니저 싱글톤의 배치 문제 요약

  • 지연 초기화를 이용하면 해결 할 수 있다.
  • 그러나 처음 액세스 할 때 싱글톤의 생산 비용이 발생하는 단점이 있다.
    • 스탠드얼론일때는 기동 직후 장면에서 취합하여 초기화를 실행한다.
    • 에디터 실행시에만 이 지연 초기화를 사용한다.
    • 라고 하면 좋을지도 모르겠다.

3. GOD 클래스가 있는 문제

“이 클래스는 1000 라인이 넘어 간다.”

“필드 변수와 메소드가 많이 있어 어떻게 의존하고 있는지 모르겠다!”

“Update()의 내용이 위험하다!”

[역주]

1000 라인이 넘어간다고 무조건 GOD 클래스는 아니다.

GOD 클래스?

  • 여러가지 기능이 담겨있어 거대한 클래스
  • 피해야 할 안티 패턴
  • 대충 만들다 보면 이렇게 된다.
    • Unity의 공식 튜토리얼의 프로젝트를 그대로 확장 해 나가다보면 GOD 클래스가 되기 쉽다.

GOD 클래스인 PlayerController

  • Input 관리, 이동, 공격, 데미지, 애니메이션, 음향 효과, 입자 효과, UI 관리 등..
  • 이러한 처리가 모두 하나의 클래스에 정의되어 있다.
    • 상태를 나타내는 플래그가 난무하고 Update() 안에서도 이것저것 구현 되어 있다.

이렇게 만드는 사람들이 많을 것이다.

대책

컴포넌트 분할

컴포넌트 분할

  • 단일 책임 원칙을 의식하고 구성 요소를 분할한다.
    • 컴포넌트 1개는 1개의 역할만 담당한다.
    • 이동 처리는 PlayerMover 에서, 애니메이션 관리는 PlayerAnimation 같이 처리 한다.
  • 1개의 컴포넌트가 다루는 영역이 좁아지기 때문에 필요한 최소한의 필드와 메서드만 구현되서 코드의 품질이 좋아진다.

컴포넌트를 분할 할 때 조언

  • 그 컴포넌트가 제공하는 “기능”에 관계있는 처리만을 구현
    • “이동”에 특화된 컴포넌트는 이동 처리에 필요한 것만 제공한다.
    • 자신의 책임 이외의 처리는 다른 컴포넌트에 위양한다.

컴포넌트 분할의 장점

  • 1개의 컴포넌트가 맡는 책임이 명확해진다.
    • 불필요한 일을 생각하지 않고 지금 컴포넌트가 할 일만 생각하고 구현하면 된다.
  • 어떤 처리가 어떤 컴포넌트에 쓰여져 있는지 알기 쉽게 된다.
    • 클래스의 이름으로 처리 위치를 찾을 수 있게 된다.

컴포넌트 분할의 단점

  • 방대한 수의 컴포넌트를 연결해야 하며, 그 관리가 힘들어진다.
    • 악마 같은 RequireComponent를 쓰는 것도 고충이다.
    • MonoBehaviour을 상속하지 않는 Pure한 클래스를 생성하고 그 쪽에 처리를 위양하는 방법도 있다.
  • Update 호출 비용이 증가 한다.
    • (UniRx의 ObservableUpdateTrigger를 사용하면 Update 비용은 일단 줄일 수 있다.)
  • 뒤에서 다룰 “종속성”과 “클래스 간의 연계” 문제가 나온다.

하나님 클래스는 절대 악인가?

  • 규모가 작고 감당할 수 있는 범위라면 모든 처리를 하나의 클래스에 담아도 된다.
  • 처음에는 일단 프로그래밍 하고, 코드에 악취가 날때 분할 하는 방식도 괜찮다.

3. 의존, 참조 관계가 복잡해지는 문제

“어떤 컴포넌트가 어디에 의존하는 거야?”

“컴포넌트를 재사용 하고 싶지만, 어쩐지 여러곳에 의존하고 있어 사용할 수 없다!”

“어? 상호 참조하고 있어 초기화에 실패 하고 있다.”

종속성이 복잡해지는 문제

  • 분할된 컴포넌트를 계속 연결해 나가면 복잡해진다.
  • 어디를 만지면 어디에 영향을 미칠지 예측 불가능 해진다.

대책

구현하기 전에 클래스 다이어그램을 작성하고 설계한다.

설계를 제대로 하자

  • 복잡해지는 원인은 대부분 닥치는 대로 구현하기 때문이다.
    • 사양이 원래 복잡한 경우는 어쩔 수 없다.
  • 설계 클래스 다이어그램을 만들어두면 구현 작업을 분담 할 수 있게 된다.
    • 누가 구현해도 설계대로 만들어질 것이다.
  • 잡다한 클래스 다이어그램도 적어 놓으면 나중에 전체 형태를 파악이 가능하게 된다.

클래스 다이어그램을 작성하는 추천 도구

  • PlantUML을 사용하면 쉽게 그림이 그려지므로 추천 한다.
    • 텍스트를 쓰는 것만으로 자동으로 클래스 다이어그램이 생성된다.

[역주]

Visual studio Code에서도 똑같은 확장 프로그램을 설치하여 실행 할 수 있다. 클래스 다아어그램을 문자로 관리를 하면 Git으로 버전관리도 되고, 협업도 된다.

실제로 작성한 클래스 다이어그램 예

클래스 설계시 조언

  • 상호 참조, 순환 참조를 가능한 피하자
    • 상호 참조, 순환 참조는 장점보다 단점이 더 눈에 띄기 때문에 안이하게 이용하지 말자
    • 닫힌 개념에서 국소적으로 사용할 정도로 억제해두면 좋다.
  • 추상화“와 “의존관계역전“을 이용하여 의존 관계를 정리하자.

의존관계역전

설계 노하우의 덩어리

  • SOLID 원칙은 확실히 알고 있으면 좋다.
  • 코드스멜“을 느낄 수 있게 되면 좋다.
    • 익숙해지면 어디를 추상화 해야 되는지 감각적으로 알게 된다.
  • 우선 여러 가지를 만들어 보고 어려움을 겪으면서, 거기에서 설계의 중요성을 실감하면 좋다.

이런 반론도 있었습니다.

“사양이 자주 바뀌기 때문에 설계를 못 해먹겠다!”

“사양이 자주 변하니까 설계하지 않는다”는 올바른가?

  • 솔직히 케바케라고 할 수 밖에 없다.
  • 변경에 유연하게 만드는 것도, YAGNI로 만드는 것도 있다.
    • (YAGNI: “You Ain’t Gonna Need It”. “필요한 작업만 해라”, 사양 변경으로 유연하게 작업한 코드를 작성해 놓으면 코드가 불필요하게 장황해진다. 그러니 당장 필요한 작업에 집중하고 쓸데없는 작업은 하지 말라라는 개발 원칙) Simple is Best
  • 프로젝트에 따라 최적의 개발 스타일이 변화하기 때문에 설계를 안하는 것이 효율이 좋다면 이렇게 할 것이다.
    • 설계하는 것이 나중에 편해지는 경우가 더 많지만, “아무래도 설계하고 싶지 않다”라는 사람에게는 강요할 수 없다.

덧붙여서

‘의존, 참고 관계가 복잡해지는 문제’ 요약

  • 설계를 잘하는게 답
  • 클래스 다이어그램을 만들어두면 일단 구현헤서 해메지는 않을 것이다.

4. 컴포넌트간의 연계 방법

조각 조각낸 컴포넌트를 어떻게 조화시켜 동작시킬수 있을까?

  • “플레이어가 기절 하면, 이동하지 못하게 하고 기절 애니메이션을 재생하고 효과음을 재생하고 싶다”
  • 상태 관리를 일원화해서 그곳의 변화를 감지해서 마음대로 처리가 움직이는 형태로 하고 싶다.

컴포넌트간의 연계

  • 뭔가 있을 때마다 이벤트를 발행하는 것이 가장 편하다.
    • (Observer 패턴을 적용하여 연계시킨다)
  • 각 컴포넌트는 “OO가 일어나면 XX를 한다”는 것만을 의식하는 형태로 작성한다.

Observer 패턴?

Observer 패턴

  • 무엇인가 잘못되었을 때 감시 대상 측에서 이벤트를 날려주고 구독 측에서 처리하는 디자인 패턴
  • 의존 관계를 역전 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 (매 프레임 상태의 플래그를 감시 한다 같은 구현을 없앨 수 있다)

모르면 일단 “UniRx“를 사용하면 OK

UniRx

  • Reactive Extensions for Unity
  • 리액티브 프로그래밍을 Unity에서 사용할 수 있다
  • 할 수 있는 것이 너무 많아서 한마디로 설명 할 수 없다!
    • 과거에 정리한 포스트에 일부 설명하고 있기 때문에 그쪽을 참고하십시오.
    • 정리 링크

UniRx의 ReactiveProperty

  • 이벤트 발행 기능을 가진 변수
  • 값이 바뀌면 통지가 날라온다.
  • 이것을 부모가 되는 클래스에 갖게 하고 자식이 이벤트를 기다리면 OK

구현 예

  • “플레이어가 기절 하면 이동할 수 없게 하고 기절 애니메이션을 재생 시키고 싶다”
  • UniRx를 이용한 구현 예를 소개한다.
using System.Collections;
using UniRx;
using UnityEngine;

public class PlayerHealth : MonoBehaviour
{
    /// <summary>
    /// 기절 플래그
    /// </summary>
    public BoolReactiveProperty IsStunned = new BoolReactiveProperty();

    /// <summary>
    /// 데미지 처리
    /// </summary>
    public void ApplyDamage()
    {
        // 기절하지 않았다면 기절 시킨다.
        if (!IsStunned.Value) StartCoroutine(StunCoroutine());
    }

    /// <summary>
    /// 기절하는 동안 수행되는 코루틴
    /// </summary>
    private IEnumerator StunCoroutine()
    {
        // 기절 플래그 ON
        IsStunned.Value = true;
        // 적당히 대기 한다.
        yield return new WaitForSeconds(5);
        // 기절 플래그 OFF
        IsStunned.Value = false;
    }
}

using UniRx;
using UnityEngine;

/// <summary>
/// 이동 관리 컴포넌트
/// </summary>
public class PlayerMove : MonoBehaviour
{
    /// <summary>
    /// 이동 허가 플래그
    /// </summary>
    public bool _canMove;
    
    private void Start()
    {
        // 참조의 취득은 원하는 방식으로 구현
        var playerHealth = GetComponent<PlayerHealth>();
        
        // 기절 플래그가 변경되면 이동 허가 플래그에 반영한다.
        playerHealth.IsStunned.Subscribe(x => _canMove = x);
        
        // 다음 부분은 _canMove 플래그를 사용하여 이동 처리를 작성하는 로직
        // 이하 생략
    }
}

using UniRx;
using UnityEngine;

public class PlayerAnimation : MonoBehaviour
{
    private Animator _animator;

    private bool IsStunned
    {
        set => _animator.SetBool("IsStunned", value);
    }
    
    private void Start()
    {
        _animator = GetComponent<Animator>();

        var playerHealth = GetComponent<PlayerHealth>();
        
        // 기절 플래그를 써 고쳐하면 Animator의 기절 플래그에 반영
        playerHealth.IsStunned.Subscribe(x => IsStunned = x);
    }
}

using UniRx;
using UnityEngine;

public class PlayerSound : MonoBehaviour
{
    private void Start()
    {
        var playerHealth = GetComponent<PlayerHealth>();
        
        // 기절 상태에 맞추어 효과음을 재생, 중지
        playerHealth.IsStunned.Subscribe(x =>
        {
            if (x)
            {
                Play();
            }
            else
            {
                Stop();
            }
        });

    }

    private void Play()
    {
        // 생략
    }
    
    private void Stop()
    {
        // 생략
    }
}

“컴포넌트 연계 방법” 정리

  • 이벤트 기반 구현을 하는 것이 방법
    • Observer 패턴을 사용할 수 있다.
  • UniRx와 너무 잘 어울린다
    • 바로 리액티브 프로그래밍!

5. View와 Model의 연계

“어쩐지 Model (데이터 실체)과 View(UI)가 상호 의존적이다.”

View와 Model이 상호 참조하면 여러가지 위험이 있다.

  • 데이터의 실체를 가지는 컴포넌트(Model)가 UI의 제어까지 해야 된다.
    • Model이 GOD 클래스화 된다.
  • UI의 교체가 어렵다.
    • Model이 View에 커플링이 되어 있기 때문에 쉽게 분리, 교체 할 수 없다.
  • UI를 재사용 할 수 없게 된다.
    • View에 필요한 로직이 Model에 작성되어 있기 때문에, 다른 Model에 같은 View를 적용하려고하면 Model의 구현마다 다시 작성해야 한다.

View와 Model을 잘 다루는 방법

  • 옛날부터 계속 논의되어 온 문제
  • 지금까지 MVC, MVP, MVVM 같은 아키텍쳐 패턴이 고안되어 왔다.
  • Unity에서 기분좋게 사용할 수 있는 패턴은 없는 걸까?

있습니다.

MV(R)P 패턴

MV(R)P 패턴

  • Model-View-(Reactrive)-Presenter 패턴
  • UniRx의 제작자 neuecc씨가 고안한 UniRx를 이용한 Unity의 UI 아키텍쳐 패턴
  • “Presenter”을 준비하고 Model과 View의 사이를 중개한다.
  • UniRx의 ReactiveProperty를 사용하는 것이 쉽다

참고 : UniRx 4.8 - 경량 이벤트 훅과 uGUI의 이벤트에 의한 데이터 바인딩

MV(R)P 패턴 적용 후

[역주]

MV(R)P 설계에서는 Presenter가 Model과 View을 소지하고있다. 따라서 Presenter는 Model과 View를 알고 있는데, 상호 참조를 피하기 위해 Model과 View는 Presenter를 모르는 구조로 되어 있다.

안드로이드의 MVP 예제들에서는 보통 View와 Presenter가 1:1로 서로 알고 있는 구조로 되어 있다. 두개의 공통점은 Model과 View는 서로 모른다는 점이다.

MV(R)P의 경우 MVP에서 변형된 아키텍쳐 패턴으로 유니티에 조금 더 특화된 패턴이라고 생각하면 될 것 같다. 실제로 Unity에서 UniRx를 사용하여 MV(R)P 아키텍쳐를 사용하능 방법에도 여러가지 방법으로 사용하기도 한다.

아래는 MVP 패턴에 대한 추가 링크

MV(R)P이 구현 예

  • uGUI의 InputField의 입력을 Model에 저장한다.
  • Model을 유지하는 데이터에 변경이 있는 경우 InputField도 업데이트 한다.
  • InputField = View 자체로 취급 한다.

Model

using UniRx;
using UnityEngine;

public class Model : MonoBehaviour
{
    // 외부에 공개하는 데이터
    public ReactiveProperty<string> Name = new ReactiveProperty<string>();
}

Presenter

using UniRx;
using UnityEngine;
using UnityEngine.UI;

/// <summary>
/// Model과 View를 연결하는 Presenter
/// </summary>
public class Presenter : MonoBehaviour
{
    // view
    [SerializeField]
    private InputField _nameInputField;

    // model
    [SerializeField]
    private Model _model;
    
    private void Start()
    {
        // view가 업데이트되면 Model의 데이터를 업데이트 한다
        _nameInputField
            .OnValueChangedAsObservable()
            .Subscribe(x => _model.Name.Value = x);

        // model이 업데이트 되면 view를 다시 업데이트 한다.
        _model.Name
            .Subscribe(x => _nameInputField.text = x);
    }
}

MV(R)P 패턴은 추천 한다.

  • uGUI를 사용한다면 이 패턴을 사용하면 굉장히 편리하다.
  • View를 위해 약간의 로직이 필요하다면 그것을 Presenter에 써도 좋다.
    • 데이터 형식의 반환 같은 것
  • Presenter의 역할은 “Model과 View를 연결한다” 이므로, 거기에 벗어나는 처리는 하지 않는다.
    • Presenter의 구현은 몇 줄 ~ 수십 줄 정도로 끝날 정도가 적당하다.

[역주]

어떻게 프로그래밍을 하느냐에 따라 달라질 것 같다.

실제 모델에서 비즈니스 로직 처리를 전부 완료하고, 값의 반환을 Presenter에 전달하는 방식으로 구현하거나, View 자체의 논리적인 변화가 너무 많아진다면 View를 위한 컴포넌트를 따로 만들어서 처리하는 방식등을 사용하여 구현해야 할 수 있다.

프로그래밍 편 완료

마지막으로

  • 떠오른 생각을 닥치는 대로 썻는데, 분량이 대단히 많아 졌다.
  •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는 부분이 있으면 좋겠다.
  • 이제 두번 다시 네트워크 게임은 만들고 싶지 않다.

감사합니다.